콘텐츠목차

원모재[화남면]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5101740
한자 遠慕齋-華南面-
분야 종교/유교,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건물
지역 경상북도 영천시 화남면 사천리 사천 1길
시대 조선/조선 후기,근대/근대
집필자 우경원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개축|증축 시기/일시 1976년 4월 6일 - 원모재 보수
현 소재지 원모재(遠慕齋) - 경상북도 영천시 화남면 사천리 사천1길 지도보기
성격 재사
양식 장혀수장
정면 칸수 3칸
측면 칸수 1칸
지붕 홑처마 팔작지붕
소유자 나주 정씨
문화재 지정 번호 비지정

[정의]

경상북도 영천시 화남면 사천리정몽길(丁夢吉)의 묘소를 수호하기 위한 재사(齋舍).

[개설]

원모재(遠慕齋)나주 정씨 영천 입향조인 정몽길의 묘소를 수호하기 위해 건립된 재사로 알려져 있지만 전체적인 배치 구성을 볼 때 살림집을 개조한 것으로 보인다.

[위치]

원모재(遠慕齋)는 북영천 나들목에서 청송 방면에서 사천2길로 진입하여 안마을로 중간쯤 좌측 편에 있는데 다른 건물에 가려 쉽게 보이지 않는다. 새 주소로는 사천 1길 83-1번지 옆에 해당한다.

[형태]

원모재(遠慕齋)는 평탄한 대지에 정남향하여 재사, 관리사, 창고 건물들로 구성되어 있다. 재사 일곽은 블록담장을 쌓고 전면에 있는 철재 대문으로 출입하게 했다. 재사 좌측에는 관리사로 출입하는 중문이 있고, 재사 뒤쪽으로 관리사가 배치되어 있다. 재사와 관리사의 사이 좌측에 창고가 있어 전체적으로 ㄷ자 형태의 배치를 이루고 있다.

재사는 정면 3칸, 측면 1칸 규모로 좌측에 대청을 1칸 두고 우측으로 방을 2칸 연접시킨 편방형(偏房形)의 평면을 이루고 있다. 대청 정면에는 판벽과 판문을 설치하여 마루방을 이루게 하였다. 정지한 대지에 기단을 자연석 2단 규모로 높게 축조하였다.

초석은 자연석을 놓고 그 위에 모두 각주를 세웠다. 각주는 단면이 170×170㎜로 규모에 비해 세장한 것을 사용하였다. 기둥 위에는 납도리와 장혀를 돌리고 대들보를 걸었다.

가구는 3량 구조로 대들보 위에 짧은 동자대공을 세워 종도리를 받게 하였다. 처마는 서까래만 쓴 홑처마에 팔작지붕인데, 지붕의 물매가 완만하다. 건물의 축부와 지붕의 비례가 조화롭지 못하다.

[현황]

원모재(遠慕齋) 주변에는 농기구 및 농자재들로 어수선하고, 마당에는 쇄석이 깔려있다. 기단은 시멘트 모르타르로 마감하여 원형을 알 수 없다. 관리사 기단도 시멘트 모르타르로 마감되어 있는데 기단위에 ‘1976. 4. 6 준공’이라 새겨져 있어 이 시기에 기단 보수가 이루어졌던 것으로 보인다. 건물의 외형 상태는 비교적 양호하다. 목부재와 기와 상태도 양호하여 근년에 보수된 것으로 보인다. 다만 벽체는 정면의 하방 아랫부분이 탈락되어 있다.

창호는 대부분 심하게 파손되어 있다. 대청 내부 천정 서까래 사이에는 흙미장으로 마감하였는데 부분적으로 탈락되어 있다.

관리사는 정면 4칸, 측면 1칸 규모로 관리인 정대경의 증조부가 1960년대부터 1980년대까지 30여 년간 거주하였다고 한다. 현재 사용하지 않고 있으며 대청상부 천정을 합판으로 마감하여 상량 묵서를 확인할 수 없다.

[의의와 평가]

원모재는 영천 지역의 일반적인 배치 구성과 부합되지 않는다. 원모재는 건립연대와 조영 관계를 알 수 있는 자료가 없었으며 다만 현 관리사는 살림집의 안채, 원모재는 사랑채로 추정될 뿐이다.

특히 배치에 있어서 대문을 지나 마당과 원모재[사랑채]가 있고 원모재 좌측의 중문을 통해 관리사[안채]로 이어지는 동선 그리고 중문과 원모재 사이를 막은 벽 등은 살림집 배치에서 흔히 나타나는 구조이다.

현 관리사인 안채는 부재 등을 볼 때 조선 후기의 영남 지방 민가의 평면형식을 취하고 있고 사랑채인 원모재는 부재 등을 볼 때 근대 이후에 건립된 것으로 추정된다. 재실은 그 지방과 문중마다 규모나 배치 및 평면 구성 등이 다른데 당초부터 재실로 건립된 것과 살림집을 그대로 이용한 것, 누정 등의 건물을 개축한 것 등 재실의 변화가 다양하게 나타난다.

영천 화남면원모재는 살림집을 이용한 것으로 판단되며 그런 의미에서 재실의 변천을 엿볼 수 있는 자료가 될 것으로 판단된다.

[참고문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