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디지털영천문화대전 > 영천향토문화백과 > 삶의 방식(생활·민속) > 생활 > 식생활

  • 식생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영천시 지역민들이 행하는 음식과 관련된 활동. 우리나라 식생활의 모습을 보면, 어느 지역이나 그 지역 고유의 특성을 나타내는 향토 음식이 있고, 설이나 추석 등 전국적으로 치르는 명절 때 준비하는 명절 음식이 있다. 영천 지역의 식생활 모습도 이 두 가지 음식으로 살펴볼 수 있다. 1. 향토 음식 향토 음식은 특정 지역에서 생산되는 재료로 특별한 조리 방법을 동원하여 만...

  • 향토 음식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영천시에서 생산되는 재료로 만들어 민간에서 전승되고 있는 음식. 향토 음식의 본래적인 의미는 특정 지역에서 생산되는 재료로 특별한 조리 방법을 동원하여 만든 음식이었지만, 1980년대 이후 산업화와 도시화의 배경 아래에서 특정 지역 주민들의 식생활에 자리 잡게 된 음식까지 포함시킬 수 있다. 영천 지역의 향토 음식은 크게 네 가지로 구분할 수가 있다. 첫째는, 영천 주민...

  • 명절 음식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영천시에서 명절에 즐겨 먹는 음식. 명절 음식은 세시 음식(歲時飮食), 절기 음식(節氣飮食)이라고도 할 수 있으며, 해마다 돌아오는 각 절기마다 즐겨 먹었던 음식을 말한다. 과거 농업을 기반으로 하던 사회에서는 각 절기가 의미 있었지만, 오늘날과 같은 산업 사회에서는 농사력(農事曆)을 바탕으로 하는 절기의 문화적 의미가 퇴색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정부가 많은 절기 가...

  • 음식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영천시에서 다양한 음식물을 조리하여 판매하는 곳. 영천에는 예전부터 우시장·도축장 있어 한우고기 전문 음식점들이 다른 지역에 비해 많은 편이다. 영천시외버스터미널 부근과 도남동에 한우 숯불단지가 형성되어 있고, 영천시장 내에는 곰탕골목이 자리 잡고 있어 지역 주민은 물론 관광객이 다양한 먹거리를 즐길 수 있다. 영천 지역의 대표적인 먹거리로는 한우고기·돔배기·시금장·콩잎...

  • 고디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영천시에서 고디[다슬기]가 많이 채취되는 여름철에 국으로 먹는 향토 음식. 맛있는 고디국을 끓이기 위해서는 일단 고디를 깨끗하게 씻어야 한다. 고디는 민물에서 채취되는 것으로 깨끗하게 씻지 않으면 잔여물이 남아 맛이 반감하게 된다. 물을 팔팔 끓이고 나서 씻어놓은 고디를 넣어 한 번 더 끓인다. 고디를 삶아 건져내고 바늘로 고디 살을 발라 내는데 예전에는 바늘 대신 탱자...

  • 도동 국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영천시 도동에 살던 광주 안씨(廣州 安氏)들이 접빈객들에게 대접하던 국수. 영천에서 국도를 따라 4㎞쯤 가면 북안 쪽으로 흘러오는 호계(虎溪)가 있고 호계 기슭에 울창한 숲으로 마을 전체를 감추다시피 한 아담한 동네가 있다. 이곳이 바로 도남동인데 신라 시대에 도동현이 있던 자리라고 해서 오늘날 도동이라고 부르는 사람이 많다. 이곳은 광주 안씨(廣州 安氏)가 4백년 넘게...

  • 산삼배양근 비빔밥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영천에서 산삼배양근과 갖은 청정채소를 넣어 개발한 대표적인 참살이 음식. 경상북도 영천은 대표적인 한방(韓方)의 고장으로, 최근 들어서 한방의 과학화, 산업화, 대중화 방안을 모색하는 가운데 개발하게 된 음식이다. 산삼배양근 비빔밥은 항암효과, 피로해소, 면역기능 향상에다가 당뇨에도 효과가 있다고 한다. 이것은 비단 대중들의 미각적인 요구뿐만이 아니라 의학, 건강에 대한...

  • 시금장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영천 지역에서 보리등겨로 일상 반찬을 만들어 애용되는 향토 음식. 영천시 성내동에 살고 있는 이광순[여, 85세]의 시댁인 고경면 고도리 새태마을에서는 다음과 같은 방식으로 시금장을 만들었다고 한다. 시금장의 원료는 보리를 찧으면 가장 마지막에 나오는 ‘당가리’이다. 이 ‘당가리’와 물을 버무려서 주먹 하나 크기 정도로 만들어 놓는다. 농촌에서는 보리타작이 끝난 여름밤에...

  • 영천 돔배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영천시의 의례 음식인 염장(鹽藏)된 상어고기. 영천 돔배기는 상어고기를 가리키는데, 이 상어고기를 ‘돔박 돔박’ 네모나게 토막 내어 썰었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라고 전해지고 있다. 돔배기는 경상도 일대에서만 유통되고 소비되는 의례 음식으로서 전국 최대 판매처는 영천시장이라고 할 수 있다. 영천에서 주로 판매되는 상어고기는 양제기[제수 용으로 좋다는 뜻]와 모노를 많이 쓴...

  • 영천삼송꾼만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영천시 창구동에 있는 향토 브랜드의 맛집에서 생산하는 군만두. 영천 삼송꾼만두는 영천시 창구동 52번지에서 박원대·성정숙 부부가 1973년에 개업한 꾼만두 가게이다. 현재는 가게가 번창하여 아들·딸·며느리와 함께 가족 경영을 하고 있는 향토 브랜드 맛집이다. 현재는 아주 작은 골목길에 자리잡고 있지만, 영천삼송꾼만두 가게가 개업할 당시인 1970년대만 하더라도 이 일대는...

  • 영천소머리국밥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영천시 공설시장 내에서 소머리뼈와 사골을 이용해서 만드는 향토음식. 경상북도 영천시에 있는 공설 시장은 오늘날과 같이 상설화되기 전에는 2·7일마다 열리는 5일장이 서던 곳이었다. 여전히 2·7일 ‘장날’에는 농촌지역 주민들로 붐비면서 시장의 본질적인 향수를 느낄 수가 있는 곳이다. 영천시장은 옛말에 ‘잘 가는 말도 영천장, 못 가는 말도 영천장’이라는 속담이 있듯이 각...

  • 영천한우숯불단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영천시 도남동 일대에 조성되어 있는 한우 숯불고기 단지. 영천에는 우시장·도축장·전문음식점이 오래전부터 상주해 있었으며, 그에 따라 한우사육농가에서는 질 좋은 고급육 생산 기술을 받아들이려는 의식이 각별했다. 과학적인 한우사육 기술이 정착되면서, 품질 좋은 고기의 유통이 가능해지고, 영천시에서는 체계적인 한우능력 개량사업을 지속적으로 지원했다. 영천은 강우량이 적으며 맑...

  • 전통찹쌀유과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영천 지역에서 설이나 결혼식 때 많이 쓰는 전통 한과의 종류. 경상북도 영천 지역에서는 설이나 결혼식 때 의례음식으로 찹쌀유과를 만드는 일이 빈번하였다. 찹쌀유과는 튀김 요리의 일종으로 적은 재료로도 많은 양을 만들어 낼 수 있었고, 또 비교적 손쉬운 요리에 해당하였기 때문에 지역민들에게는 인기가 있었다. 그러나 명절의 사회적 의미가 퇴색되고 결혼식과 같은 의례가 상업적...

  • 편대장 영화식당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영천시 금노동에 있는 소고기 전문 음식점. 편대장 영화식당은 1962년 영천의 성내동 서문 오거리에 허름한 식당으로 시작해 지금은 50년의 역사를 지닌 육회전문 음식점이 되었다. 비범한 맛으로 입소문을 타고 전국 각지에서 사람들이 오면서 식도락가들의 명소가 되었다. 1968년 영천 성내동에서 영천 시외버스터미널 옆으로 이전하여 현재까지 성업 중이다. 영천이 어디에 있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