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상의재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5101745
한자 尙義齋
분야 종교/유교,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건물
지역 경상북도 영천시 화남면 구전리
시대 조선/조선 후기
집필자 우경원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현 소재지 상의재(尙義齋) - 경상북도 영천시 화남면 구전리 지도보기
성격 재사
양식 장혀수장의 팔작기와집
정면 칸수 1칸
측면 칸수 1.5칸
문화재 지정 번호 비지정

[정의]

경상북도 영천시 화남면 구전리의 황보상(皇甫相)을 추모하기 위해 세운 재사.

[개설]

황보상(皇甫相)은 조선 후기 충훈부 도사를 역임한 인물로, 총명 영호하고 의기심이 투철하였으며 흉년에는 곡식을 나누어 주어 자선을 베풀었다.

[변천]

상의재 정면 어칸 도리에 ‘상의재(尙義齋)’ 현판만 걸려있고, 건립연대를 알 수 있는 상량 묵서나 상량기문이 없어 연도를 밝히기 어렵다. 2008년 영천시 비지정 문화재 조사 당시 건물의 좌측과 우측 배면 부분이 무너진 상태였다고 하나, 이후 보수가 이뤄지지 않아 현재는 건물의 과반이 무너진 채 방치되어 있다.

[형태]

상의재는 정면 3칸, 측면 1칸 반 규모의 팔작기와집이다. 중앙의 대청 중심으로 좌·우에 온돌방을 드린 전형적인 중당협실형(中堂夾室型)의 평면을 취하고 있다. 전면으로는 반 칸의 퇴를 두어 사계절이 뚜렷한 우리나라의 기후에 잘 적응한 평면이다. 전면의 퇴칸 앞과 좌측면 그리고 대청 후면에는 쪽마루를 두어 진입부의 공간 확장을 꾀했고 우측 온돌방 후면으로는 외여닫이문을 단 벽장을 두었다. 특히 대청칸[어칸] 전면의 쪽마루는 양 온돌방의 쪽마루보다 한 단 낮게 시설하여 진입부임을 강조시켰다.

온돌방에는 전면에 쌍여닫이 세살창을 드리고 청방간에는 쌍여닫이굽널세살문을 달아 진입케 했으며 양 외측면으로는 외여닫이문을 달았다. 대청 후면에는 쌍여닫이 판문을 달았고 전퇴의 양 측면에는 문을 달았던 흔적이 보인다. 각 온돌방의 쪽마루 하부에는 아궁이가 나 있다. 지붕은 홑처마에 팔작지붕이다.

[현황]

상의재 마당에 개잎갈나무가 서 있고 건물 뒤로는 숲이 우거져 있다. 기단은 정면에만 확인되는데 막돌허튼층쌓기로 쌓고 그 사이와 윗면에 시멘트로 마감되어 있다. 진입은 어칸의 기단부에 난 계단을 통해 대청으로 오른다. 오랫동안 사용되지 않은 채 방치되어 현재 건물의 과반이 무너진 상태이다.

[의의와 평가]

상의재는 건물의 부재와 건축기법으로 볼 때 조선 후기의 양식으로 판단된다. 농촌인구의 노령화와 문중의 해체 등이 문제가 되고 있는 요즘 들어 상의재는 문중 소유의 건물이 아니기 때문에 방치되어 곧 사라질 위치에 있다. 관계기관의 협조 하에 시급한 관리가 필요하다.

[참고문헌]